본문 바로가기

워드프레스 백업

2017년 새해가 되었다-2017년 01월 01일

새해가 되었다. 이제 아무 생각 없이 날짜를 작성해서는 안 된다. 차분한 마음으로 새로운 년도에 맞추어야 한다. 2017년 첫 날 나에게 일어난 일을 정리해본다.

  1. 내 나이가 한 살 더 늘어났다. 그래도 40대 중반이다.
  2. 어머니가 더 이상 일을 하시지 않게 되었다. 나이 때문에…
  3. 나는 경제적으로 나아지지는 않을 것 같다.
  4. 가계 경제에 대한 부담이 늘어날 것 같다.
  5. 그래도 버텨야 하는 2017년이다.
  6. 점점 포기해야 하는 것들이 늘어난다. 욕망은 줄어들지 않고…
  7. 책을 읽어도 무슨 이야기를 하는지 잘 이해가 되지 않는다. 뇌의 노화가 시작되었다.

새해 복을 많이 받기는 그른 것 같다. 첫 날부터 예상은 했지만 기분 좋지 않은 소식을 들었으니 말이다. 복을 바라지는 않는다. 건강이 지금보다 더 나빠지지만 않았으면 좋겠다.